본문 바로가기
취미/영화, 드라마

[드라마 후기] 오징어 게임 원작은 도박묵시록 카이지 아님?

by 군찐감자만두 2021. 9. 19.
반응형
728x170

친구에게 오징어 게임 추천을 받고 

토욜 밤에 보기 시작해서 일욜 새벽 4시까지 보고나서 답답해서 써봄.

고딩때 학교에서 보여줬던 배틀로얄부터

도박묵시록 카이지 까지 약간 이런 서바이벌류를 좋아했음. 

다들 잔인한 장르이긴 한데, 인간의 추악한 본성을 보여주는 부분이 있어서 빠져 들었던 것도 있음 

 

도박묵시록 카이지는 만화책으로 먼저 보고, 

애니를 봤었는데, 영화까지 나온건 최근에 넷플릭스에 뜬걸 보고 암

(영화는 평이 쏘쏘하니 패스-)

 

도박 묵시록 카이지는 나오고 나서 인기 좋아서 

다른 시리즈도 나온 만화인데, 요약하면 이런 내용임. 

1. 도박에 빠져 있던 주인공 및 여러 사연 있는 사람들에게 수상한 사람들이 와서 

   알수없는 곳에 끌려가서 목숨걸고 게임(도박)을 하고 상금을 타감.

2. 이런 잔인한 게임에서 빠져 나가고 싶고 참가한 것을 후회하지만,

    밖에 나갔다가도 결국 같은 경기장으로 제 발로 들어감. 

3. 주인공은 인정이 많고 좀 순박함. 그러나 최종 우승자 

4. 이런 장르의 클리세 중 클리세- 막판 경기들은 돈 많아서 돈 지랄하고 싶은

   VIP들이 돈을 걸고 목숨 걸고 하는 게임을 관전함. -_- 

 

오징어 게임을 보는데 1화를 보자마자 카이지가 생각남. 

보면 볼 수록 계속 생각남. 

내가 생각하지 못했던 반전이 아예 없는건 아니었지만,

대부분은 내가 예측하는 흐름대로 흘러감... 

이 장르를 좋아해서 끝까지 보기는 했는데... 

정말 아쉬움만 그득. 

 

물론 게임 내용이 카이지와 다르고 한국의 옛날 게임을 접목해서 만든 드라마로, 

알록달록한 색채, 순수한 그 시절의 게임을 

인간의 욕망으로 만들어 버리니 괴기하게 보이게 만들어서, 

신선함을 아주 못느끼지는 않았지만... 

 

처음에 시작하는 게임은 신이 말하는 대로라는 영화에서 나오는 게임과 같은 방식이라하고, 

정말 너무 이것저것 짬뽕한 듯. 

이전부터 기획했고, 카이지, 배틀로얄 등 즐겨 봤다고도 하고 하지만.. 

으음... 

 

걍 당당하게 카이지 판권 사던 빌리던 해서 리메이크 작으로 나왔으면 

리메이크 한국식으로 잘 했네! 했을 듯 ..

표절 아니라 우겨대니 참 ... 

표절 아닌거면 정말 신선도 참신도 다 떨어지는 걍 짝퉁 카이지 -_- 

 

하아.. 1편 보자마자 리메이크인줄 알고..

찾아봤어니 아니라 해서 정말 오징어 게임이 순수 원작인가 하고 끝까지 봤.. 

뭐 이쪽 장르 좋아하니 나름 재미있게 보긴 했지만 

끝나고도 계속 인터넷 찾아봄 ㅋㅋㅋ 

 

하다못해 오 반전- 한건 딱 하나 정도. 

안보신 분들을 위해 최대한 스포는 안하려 하지만 

걍 아무도 죽지 않았고, 이건 너희들이 동의해서 진행했던 

심리학 게임이었다로 끝났으면 이런 장르에서는 오히려 신선했을 듯 

뭐 그럼 시즌 2는 만들기 힘들겠지만 ㅋㅋ 

(+ 것도 것대로 욕을 먹었을 것 같긴 해서 답이 안나오기도 하고 ㅋㅋ 

그래서 제가 작가 못합니다)

 

답답해서 후기 올리고 잡니다. 

아 그래도 아마 시즌 2 나오면 볼 듯 핫핫 ;;; 

 

요즘 슬의생 시즌 1,2 정주행하고 오징어 게임 보느라 블로그 소흘했어요- 

잠시 드라마 폐인 멈추고 곧 냥이들 소식 올릴께요! 

모두 해피 추석! :) 

 

추기. 오징어 게임 재미있게 보신 분들은 카이지 만화책이나 애니 봐보세요 :) 

재밌게 보실 듯! 그림체가 좀 호불호 있을 것 같긴 하지만... ;;; 

 

반응형
그리드형(광고전용)

댓글39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