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이 다 가서 이젠 좀 추우나 -

의욕이 바닥을 쳤던 유난히 더웠던 일본 일상- 


시원한 아이 달고 살기! 


패밀리 마트에서 이번에 팔았던 카페 프라푸치노! 

​만드는 방법 - 

한번 부셔주고- 

편의점에 있는 우유 넣어주고 쉐킷쉐킷- 

피카츄는 덤- 

여름만 되면 사쿠라기쵸 역 근처는 피카츄피카츄-

​들어오는 길에 전철에 탄 할아버지가 준 카레 고로케 

일본인한테 카레빵은 꽤 인기 좋은거 같은데.. 

나한테는 걍 짜다-


전에 갔던 키치죠지 역 앞에 있던 달걀 통째로 들간 카레빵은 맛있었다! 

일상이라고 하기엔 .. 


평소보단 활동적이었던 어느날 ㅎㅎ 

여름 일상은 주중 회사-집 주말 집-집 ㅋㅋ 

'Japan > Life in japan'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피카츄 포켓몬 센터  (0) 2018.09.28
구글 귀신의 집?  (0) 2018.09.25
여름 일상?  (0) 2018.09.24
아카렌가 미나토 미라이  (0) 2018.09.24
도라에몽  (0) 2018.09.24
[일본 생활]평화로운(?) 런치  (0) 2018.04.10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