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을 가깝고도 먼 나라라고 했던가- 


일본에서 느끼는 건 

참 뒷말하기를 좋아하는 나라다 싶다. 


뒷말 하는 건 재밌고 

누군가를 씹는 건 좋은 안주가 되기도 하고 

반대로 그의 희생으로 인해 팀의 결속을 만들기도 하지만

그런 뒷말만 난무하는 세상에서는 

일하고 싶지 않다 


근데 그런데! 

내가 일하는 일본에서는 

앞에서는 참 잘 웃는데 


당사자가 없을 때의 평가질과 

아무 표현도 안하고 기대하는 것 

숨은 뜻이 많은 것 


그게 참 어렵다 


엄청 친해 보이는 둘이 있어서 

오오오오 - 했다가 

뒤에서 어마어마하게 씹고 .. 


응? 뭔가 여고생으로 돌아간 것 같은 이 느낌은 뭐지? 


그래서 그런가 다들 몸을 엄청 사리고 있는게 보인다 


숨은 뜻 .... 


언젠가 그들의 미스테리한 속마음을 파악하게 되는 그 날은 올까? 

'Japan > Work in Japan' 카테고리의 다른 글

퇴사  (0) 2018.12.18
도망가기 전  (2) 2018.06.24
일본인들의 숨은 의도?  (3) 2018.06.13
일본 회사에서 일하기  (0) 2018.06.13
[회사]방재용품  (0) 2018.02.03
[일본회사]일본 회사 & 월급 체계  (0) 2018.01.13
  1. 만두 2018.07.11 12:54

    여고생때도 안그랬는데 ㅋㅋㅋ 숨은의도 파악하기 힘듬
    우리 언어영역 시험은 이런때를 위해 쓰라고 배운겅가

  2. komame 2018.07.26 21:36 신고

    다테마에 답답하죠.
    중요한 사항은 좀 직접 말해주면 편할텐데 일본에서는 돌려말하는게 예의라고 생각하니 어렵습니다.ㅠㅠ
    아마도 일본생활하면서 돌려말하는게 습관이된다면 일본인들의 숨은 의도도 어느정도 파악이되지 않을까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