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길냥이26

길냥이지만, 모델 포스 뿜뿜입니다. 옹심이 사진집 2탄 언니가 집 가는 날은 옹심이 화보샷 찍는 날- 뉘집 근처에 사는지 땟갈 참 예뻐요- 호시탐탐 울집 노리는 옹심이 오늘은 강한 눈빛 발사 중- 촬영을 빌미 삼아 오늘도 안으로 들어오고 싶은 듯 ㅋㅋ 역시나 한발 스을쩍 올려보지만 오늘 침입은 실패 ㅋㅋ 장소를 옮겨 찍어 봅니다 아직은 어디가 좋을지 장소 물색중인 옹심이 찍사야 나 아직 준비 안됬다 - 막 그렇게 찍는거 아니다- 뭔가 맘에 들지 않는것 같은 옹심이 자리를 옮겨 찍어 봅니다 요건 쫌 맘에 드신 듯! 언니가 찍은 모델 샷은 이번엔 저걸로 끝! 대신 뭔가 아쉬우니 더 추가해 봅니다 ㅋㅋㅋ 이건 훈훈샷인줄 알았는데 집에 침입하려는 옹심이 저지짤 ㅋㅋ 옹심아 야 옹심아 안됏! ㅋㅋㅋ 이건 간만에 온 옹심이 엄마 괴롭히는 옹심이- 옹심이는 혼자 빨리 독.. 2021. 9. 19.
미션! 길냥이를 찾아라! 어제 우연히 만났던 냥이들 찾아 삼만리 어제 옆동네에서 우연히 만났던 길냥이들 무리! 울 동네에서는 냥이들 거의 못봐서- 혹시나 해서 괜히 또 들러봄- 어느 골몰이었는지 기억 안나서 근처 골목 다 들어가 봤다가 앗! 의외로 빠르게 냥이들 누워있던 지붕을 찾음과 동시에 냥이 발견! 어제는 못본 첨보는 냥이 - 어제 봤던 냥이들보다는 조금 작은 듯 경계 중- 도망가지 않게 거리를 둡니다- 어제 봤던 지붕냥이1 또 지붕에 계심- 작은 냥이가 긴장하던 말던- 귀만 쫑끗쫑끗 아직 경계즁 귀요미- 이틀 연속으로 비슷한 시간에 보이는거 보니 근처에 사는 집들이 봐주는 냥이인 듯 오늘은 날씨가 좋구누~ 신선냥이가 따로 없구리 결국 위로 올라가심 도도도도- 균형 하면 냥님이시쥐 - 미묘하게 거리를 두고 앉으시는 냥님 훗 이젠 나를 건드릴 수 없겠지? 넵 못건.. 2021. 9. 7.
길에서 만난 꽃보다 예쁜 냥이. 눈을 뗄 수가 없네요 간만에 옆동네 카페를 들렀다가 전철을 타고 갈까 걸어갈까 하다가 비도 그쳤길래 급 걸어가기로 결정! 운동도 싫어하는데 걸어가기로 한 나에게 주어진 선물인 걸까 길냥이 발견!! 울동네 길냥이들은 눈만 마주쳐도 도망가는데 이 냥이는 도망 안간다? 슬슬 가까이 가봅니다- 적당히 거리를 두고 꽃 배경으로 찰칵 - 인간아~ 인간아~ 꽃이 예쁘냥 내가 예쁘냥 첨에 발견했을 때는 살짝 경계했던 듯? 도망 안가게 오른쪽으로 거리두고 사알짝 돌아감 해치치 않을껀 알았는지- 다른데도 구경하며 여유여유- 귀 잘려있는거 보니 중성화 시켜준 길냥이인 듯- 동네 사람들이 관리도 해주는지 때깔도 좋았다. 실제 거리 샷 ㅋㅋ 위 사진들은 줌해서 찍은 사진이고, 간만에 만난 귀한 길냥님 내가 방해해서 도망가면 슬프니 적정한 거리 유지.. 2021. 9. 6.
나 불렀어 ? 뿅- 새끼냥이의 매력은 끝이 없음 매일 와서 밥도 간식도 먹는 귀요미 새끼 냥이 엄마 없어도 혼자 잘 댕기며 매일 1일 1 간식 하는 중인데 미안... 간식이 떨어졌다 ㅋㅋㅋㅋ 간식 달라고 시위 중 아직 어려서 그런가 ㅋㅋ 발로 긁을 때 입도 같이 움직임 0▽0 0ㅅ0 요라는 중 ㅋㅋ 귀여버 ㅋㅋ 부스럭 거리는 소리는 나는데 안보여서 냥이 어디갔나- 하는데 뿅 하고 얼굴 보여주심 ㅋㅋㅋ 나 불렀쪄? 이러니 어무님이 녹아 내리시지 ㅋㅋ 애교 뿜뿜 호기심 많은 아깽이 여기 건드리고 저기 건드리고 핑크 줄도 툭툭- 역시 저런 색이 냥이들이 식별하기 쉬운 색인 듯 결국 끈 떨어뜨리시고 지가 놀람 ㅋㅋ 역시나 아직도 거리를 좁히는 건 본인만 가능해서 가까이 가니 후다닥 거리 두심 어무니 머쓱타드 그런 집사를 보고 만두 또 으이그 하며 못본척 해주.. 2021. 8. 16.
이 검은 놈이 내 형이 될 녀석인가. 애기 냥이 새 집 간 보는 중? 엄마 조련 중? 이 검은 아이가 내 새로운 형인가- 혼자 오다가 새끼데리고 같이 오다가 이제는 아예 나타나지도 않는 어미놈 요즘은 계속 새끼만 울집 와서 밥도 먹고 간식도 먹고 감 심기 불편한 만두와 그런 만두가 신기한 새끼냥이 문 안열어 줘? 이렇게 언제든 침입할 기세이지만 얼마 전에 열린 문으로 함 집에 들어왔다가 집에 들어온 엄마를 보고 혼비백산 되서 밖으로 도망갔다 함 ㅋㅋ 제일 넓은 집에 살고 있는 새끼 냥이 울집 마당은 다 이녀석 차지임 잡초 정리 하고 있으면 요로코롱 뿅 하고 나타나심 혼자도 잘 놀아욤 여기 내 장난감이 있구만 아빠 손을 노리는 날카로운 눈과 귀요운 궁뎅이 ㅋㅋ 요로코롬 요즘 마당 정리는 이녀석 땜에 심심하지 않다 하심 그러나 아직 만지는건 허락하지 않아서 ㅋㅋ 공격은 지만 하심 -_- ㅎㅎ.. 2021. 8. 13.
하 내 심장 부여잡아 봅니다. 작업화에서 기절한 꼬질이 엄마랑 같이 댕기더니- 요즘은 혼자 찾아오는 꼬질이- 꼬질꼬질해서 멋대로 꼬질이 ㅋㅋ 아직 경계심이 남아 있으심 어무니와 대치 중 가..간식 먹으러 왔는데... 가까이 오지는 말고 간식만 좀 ... 결국 도망 ㅋㅋ 간식 대령이오- 사진 아닙니다 동영상입니다 방충망이 사이에 없는게 어색하신 듯 살짝 거리를 두어 드림 머리 열심히 흔들며 냠냠 계속 냠냠 - 아직 아깽이라 그런지 간식 한번에 다 못먹고 반반 나워 드신다 함 만두 쳐다보고 있다가 안본 척 고개 돌리기 좋아 자연스러웠어- 사실 만두와 감자는 좀전에 이미 츄르 드셨습니다만- 요건 다른 날- 간식 먹으러 왔어염 간식? 뀨? ㅋㅋ 애교 발산 중 꼬질이가 엄마 작업화 좋아함- 이미 썸넬 설정했지만- 다시 심장 부여 잡으시고- 엄마 작업화 부여잡고 폭풍 .. 2021. 7. 30.
아깽이와 어르신의 차이 더운데 깡총깡총 잘도 뛰댕기는 아깽이 길냥이님 같은 시간. 바깥 구경하다 잠든 어르신 감자님 동일하게 같은 시각 시원한 곳에 앉아 여기저기 사직 찍는 집사를 구경하는 만두 어르신... ㅋㅋ 이것들이 누구 닮아서 게으르고 누워있기 좋아하는지 ...... 운동좀 해라 이것덜아!!! 라 저 자신을 꾸짖어 봅니다.... 응? ㅋㅋ 끝 2021. 6. 30.
세 냥이의 접선 얼마전 5냥이의 만남이 있었는데- 어제는 3냥이의 접선이 이루어짐- 울집 단골 흰냥이 등장- 어무니가 감자 불렀던 듯 ? 만두도 등장- 세냥이 서로 아는척 해주심- 셋이서 번갈아 가면서 냐옹 - 냐옹- 냐옹- 뭔 이야기를 하는건지 궁금함 야옹 거리긴 귀찮은지 ㅋㅋ 흰둥이는 야옹 거리는 시늉만 - 인사는 다 했고 만두는 간식 달라는 눈빛 감자는 왜 화장실에 부비적 거리나 ㅋㅋ 세냥이의 목적은 동일하다 - 집사야 간식을 꺼내다오- 흰둥이 발 귀여벙 서비스 샷- 오늘 밤 사진! 오늘도 뭐했다고 기절해 버린 감자님 만두는 아직 거실 괴롭혀도 반항도 못하고 숙면 중 졸리다옹- 나를 건들이지 말아라아아아 정신 진짜 못차리심 이눔 낮에도 잤으면서!! (부럽) ㅋㅋ 눈 질끈- 귀여븜 어느새 만두도 합류- 왠일로 감자 .. 2020. 8. 3.
새로운 길냥이의 등장- 흐르는 긴장감 며칠 전! 새로운 길냥이의 등장- 오 검은색 섞였다- 귀엽다 이집이 맛집이라 들었습니다만 이집 안주인 길냥이 흰둥이는 간식 내놓으라고 애교 중 급 삼각 관계? ㅋㅋ 세 냥이 사이에 흐르는 긴장감- 왠지 감자랑 흰둥이가 같은편 같다 ㅋㅋ 오오 만두도 합류- 사각관계? 이번엔 길냥이 vs 집냥이 ㅋㅋ 살짝 가까이 오심- 잘생겼어 오오 계속 구경중인 감자와 걍 간식이 먹고 싶은 만두 검은 냥이 밥이 먹고 싶은거 같은데 안주인 흰둥이 땜인가- 밥 근처까지 못오심 새로운 음식점은 한번 뚫으면 들어가기 쉬운데 ... 늘 첫 방문은 어렵다잉 별 생각없는 흰둥이 간식 안주니 걍 밥이나 뇸뇸뇸 깜냥이도 밥은 조금 드심- 아직 덜 먹었는지 멀리는 안가심 밖이 난리인건 그거고- 일단 간식을 먹기 위해 집사 앞에 집합한 감자.. 2020. 8. 2.
포복 전진 냥이와 냥계의 금수저 흙수저 집 근처에서 자주 보이지 않는 특이한 냥이 발견! 눈빛이 심상치 않다- 역시 자주 오는 냥이가 아닌지라- 경계심 있으심- 스을쩍 일어나시더니 포복자세로 슬슬- 전진을 ㅋㅋㅋ 진지한 눈빛 너무 귀엽소 ㅋㅋ 좀다 쉬다 가도 되는딩- 급 화제를 전환하여- 울집에 자주 등장하는 냥이들은 감자를 닮은 갈색 냥이들 순한맛 감자 느낌 남 - 바깥 생활 하는데도 뽀얀거 보니 자기관리가 철저한 냥님들이신 듯 아무리 봐도 감자 형제들이 아닐까 싶을 정도로 감자랑 닮으심- 요렇게 창문 넘어 만남도 자주 이루어 지는데 감자녀석- 본인이 금수저 물게 된건 알라나 길냥이 출신이면서 제대로 복터지심 흙수저(ㅠㅠ) 냥이들은 호시탐탐 감자의 자리를 노리심 (가끔 문 열렸을 때 들어와서 ㅋㅋㅋ 감자랑 같이 몇번 뛰댕기신 분도 계신다 함.. 2020. 7. 24.
만두 따라하는 감자&공중 할짝_만두와 길냥이의 합창 오늘 아침- 요즘 날씨가 덥긴 한지 아침에 일어나니 감자는 바닥에서 취침 중 참고로 어젯 밤- 슬 자려고 하는 집사 침대 한가운데 차지중인 감자 ㅋㅋ 강제로 밀려나심 ㅋㅋ 집사보다 일찍 뻗기. 만두는 왠일로 거실에 좀더 계시다 들어오셨다 함- 다시 오늘 아침 - 일어난 감자 오늘도 임무를 다하심 (오 감자 뒤에 만두 있었네 ㅋㅋ) 검사 다 했다- 내 할일 다 했으니 먹고 간식을 줘야 한다 !! 집사들이 먹는 밥이 맘엔 안들긴 하지만 어쩌겠누 걍 묵으라 후딱 먹고 간식 -_- 만두는 스트레칭- 흔들림 ㅋㅋ 감자도 스트레췽- 오늘도 요가 매트 차지- 나 앉으라고 편거 맞나- 자리는 편한데 간식도 나오면 좋겠다 베란다서 광합성 한 감자 만두 자리 뒤늦게 차지- 은근 만두 따라하남유 나름 중간중간 간식은 얻어먹.. 2020. 5. 31.
무법자 길거리 출신 아깽이들의 성장일기 때는 바야흐로 작년 봄- 길거리의 무법자들이 아타났다 꼬질이 아깽이들- 눈도 재대로 못뜨고 꼬질꼬질 인기척 듣고 놀라 구석으로 도망- 용자 한명이 겁없이 인간에게 접근- 묘생 경력이 긴 어미 냥이는 근처 맛집은 파악 종료 울집에 애기 냥이들을 데려오면 이것저것 바칠 것이란걸 다 알고 있었음- 소쿠리 밑 냥이.. 내 공간도 .. ㅠㅠ 밥도 있는데 울어대는 데는 이유가 있다. 너네집에 캔 있는거 다 안다 꺼내라 드려얍죠 암요 - 우선 어미가 먼저 냠냠 조심조심 아깽이들도 올라와서 간식 흡입 시간이 지나니 알아서 와서 밥도 잘 드심- 어느새 이집은 맛집 겸 놀이터로 변신- 인간이 버린 쓰레기도 훌륭한 장난감임- 꼬물꼬물 간식 캔 들어있던 작은 박스도 5 냥이에겐 충분하다 수..숨은 쉬고 있는거 맞지? 작은 그.. 2020. 5. 14.
길냥이 동영상 편 저번 사진 동영상 편- 도망가기 바빴던 녀석들이 거리를 겁내 좁히 심- 카메라 공격 중 ㅎㅎ 옆으로 누워서 ㅋㅋ 나에게 뭘 들이대는 거냐- 발 하나 걸치고 졸기 뽀송뽀송- 길냥인데 깨끗한 듯 2019. 9. 24.
길냥이들_오늘의 추가 샷 이후에 어무니가 찍은 사진들 더 추가- 졸린거 같긴 한데 어무니가 근처에 있어서 그런지 자지는 못하고 산만 ㅋㅋ 누가 누구를 구경하는건지 졸리긴 하심 귀요미 위에서 내려보기 졸리나 인간 구경은 하고 싶다 고양이 구경도 하고 다시 인간 구경 인간이 귀찮게 하심 손 하나는 왜 내밀고 조는건지 밑에 아이 괴롭히기- 털 뽀송뽀송 2019. 9. 19.
길냥이들 이제 어미는 잘 안오고 새끼 냥이들만 자주 놀러 온다- 전에는 문열면 다들 도망가더니 이제는 폰 잡겠다고 휘적휘적 +_+ 엄마가 문 열고 나가니 슬슬 몰려드는 냥이님들 빤- 히 쳐다보는게 뭔가 원하는게 있는거 같은디 잠시 놀다가 다시 빤- 집에 들어올 기세 가끔 들어와서 감자랑 뗘댕기긴 한다 뭐 줄꺼 없냐 두아이는 졸리심 발 귀여우심 그리고 집 안에서 왜인지 아련하게 쳐다보는 감자 ㅋㅋㅋ 2019. 9. 19.
반응형